2017.01.13 (금)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중소기업 감면업종…'임업' 등재

연간 18억 원 감면 등 혜택

(한국농업신문=박지현 기자)내년부터 임업에 대한 중소기업 특별세액 감면이 시행된다.


산림청(청장 신원섭)은 다음달 1일부터 조세특례제한법 개정안시행으로 중소기업 특별세액 감면업종에 임업이 포함된다고 밝혔다.


이는 영세 산림사업자의 조세부담을 줄이고 산림사업 활성화를 도모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임업은 유사한 농업·어업과 달리 중소기업에 대한 특별세액 감면업종에 포함되지 않아 형평성 논란이 있었으며 관련 분야 종사자들이 세법 개정을 지속적 요구됐다.


내년부터는 4000여 개 산림사업자(목재생산업자·종묘생산업자·산림사업법인·영림단 등)가 세제 혜택을 받게 되며 연간 감면 예상액은 18억 원에 달할 것으로 보인다.


윤차규 사유림경영소득과장은 이번 세제 혜택으로 임업분야 산림사업자의 재정 건전성을 높이고 투자를 유도하는 등 관련 분야 활성화가 기대된다앞으로도 임업분야에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정책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