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1.12 (목)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세계 산림총회 한국 유치' 올해 최고 뉴스 선정

산림청, 올해 산림 10대 뉴스 결과 발표


(한국농업신문=박지현 기자) 올해 산림분야 최고 뉴스로 세계산림총회(FAO 주관) 한국 유치가 선정됐다.


산림청은 29일 국민, 언론사 기자 등 1000여명을 대상으로 온·오프라인 설문조사한 결과를 정리해 ‘2016년 산림청 10대 뉴스를 발표했다.


10대 뉴스로는 세계산림총회! 2021년 서울에서 열린다 숲이 주는 선물산림 공익적 가치 126조원 산림복지법 본격 시행국민체감 녹색복지 기대 끊겼던 백두대간 정령치’, 28년 만에 복원 백두대간 등산로 체계적 관리·휴식년제로 훼손 막는다 산림청 등산로 정보 개방 스마트 등산시대연다 여러분에게 도시숲을 배달해 드립니다경북 영주에 국내 첫 국립산림치유원 개원 국민행복나무에 산림 행복열매열렸네 콘크리트 한국에 국내 최대 목조건물 완공 등이 선정됐다.


특히 올해 가장 주목을 받은 뉴스로 세계산림총회! 2021년 서울에서 열린다15회 세계산림총회 개최국으로 한국(서울)이 결정됐다는 소식으로 국민에게 큰 기쁨을 안겼다.


아시아·태평양 국가로는 40여년 만의 유치로, 총회를 통해 산림녹화 성공 경험을 세계에 알리고 한국의 위상을 더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준산 산림청 대변인은 이번에 선정된 산림청 10대 뉴스를 통해 올 한해 산림 정책을 결산하고 국민이 어떤 정책에 공감했는지를 알 수 있다내년에는 산림청 개청 50주년을 맞아 국민에게 다가갈 수 있는 다양한 산림정책을 더 적극으로 마련하고 홍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