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1.09 (월)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청주시, 농산물 유통구조 개선에 48억원 투입

생산자 소득·소비자 만족도 끌어 올릴 계획

(한국농업신문=이도현 기자) 청주시는 올해 지역 농산물 유통구조 개선 사업에 483700만원을 투입한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해 16개 단위사업 443000만 원보다 4700만원이 늘어난 18개 단위사업 483700만원이다.


세부사업별로 생산기반시설 유통라인 확충 5개 사업 214000만원 농산물출하지원 2개사업 85000만원 신선도유지제 및 포장재 지원 4개 사업 35000만원을 지원한다.


또 로컬푸드 시스템구축을 위한 로컬푸드직매장 설비 지원 3개소 98700만원 직거래활성화 3개 사업 23100만원 생산자조직 육성 2개사업 26900만원 로컬푸드 인증마크 개발을 위한 1000만원을 지원한다.


시는 복잡한 유통구조의 개선과 생산자 중심형 유통구조에서 소비시장의 변화에 따른 소비자 중심형 유통구조, 머물러 즐길 수 있는 유통구조로 생산자와 소비자를 연결해 품격 있는 로컬푸드 시스템 구축을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


그동안 개설된 로컬푸드 직매장 4곳과 올해 개설할 3곳을 포함해 청주지역에 균형 있게 설치된 7곳에 대한 로컬푸드 직매장을 네트워크로 연결한다.


이를 통해 생산자와 소비자의 쇼핑 편의를 위한 시스템 구축하고 생산농가 1000호를 육성해 내실 있게 소득을 올려 생산자의 소득안정과 소비자의 식탁에 대한 만족도를 한층 더 끌어 올려 나갈 계획이다.


유오재 청주시 원예유통과장은 청주시는 농산물 소비시장의 규모가 연 1600억 원 이상의 거대 시장이며 85만 시민 모두가 소비시장이라며 학교급식과 연결하는 로컬푸드 시스템 구축에 힘써 농촌경제를 튼튼하게 만들어 나아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자정보

이도현 기자

안녕하세요

프로필 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