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1.09 (월)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협동조합

농협, 비료가격 약 6% 인하

농가당 13만원 혜택

(한국농업신문=이도현 기자) 농협이 작년에 이어 올해도 비료가격을 내렸다.


농협(회장 김병원)농업인의 생산비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2017년 비료가격을 약 6% 인하해 공급한다고 9일 밝혔다.


특히 가장 사용량이 많은 요소는 10년 전인 2006년 가격 (8900/포) 보다 200원 (8700/포)  저렴하다.


농협은 전년 대비 약 8.8%의 가격 인상 요인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전국 1200여개 지역농협의 적극적인 공동구매 참여와 입찰 참여업체에 대한 메리트 제공으로 경쟁을 유도한 결과 가격을 인하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번 입찰부터는 지역농협 직원이 입찰과정에 직접 참여함으로써 구매 투명성과 공정성을 더욱 높일 수 있게 됐다.


올해 비료가격 인하로 전년 대비 약 340억원, 재작년 대비 약 1440억원의 농가 생산비 절감이 예상되며 농가당 약 132000원의 혜택이 돌아갈 것으로 기대된다.


김병원 회장은 앞으로 비료뿐만 아니라 농약 등 다른 농자재도 농업인, 농업인 단체, 협력 업체와의 적극적인 소통을 통해 효율적인 구매방식을 확대함으로써 농가 생산비 절감에 최선을 다하겠다생산비용 절감, 농산물 판매확대 등을 통해 농가소득 5000만원 시대를 열고, 농업인이 행복한 농협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기자정보

이도현 기자

안녕하세요

프로필 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