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2.14 (화)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화제상품

대동공업, 복합농사용 트랙터 ‘NX시리즈’ 출시

후진 경보음 등 새로운 편의 기능 다수 채택
커먼레일 Tier-4 엔진 탑재…연료효율성 높여

(한국농업신문=이은용 기자)

대동공업은 수도작과 밭작물, 하우스 작업이 가능한 복합농사용 트랙터 신형 NX시리즈(50~58마력)’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NX 시리즈는 캐빈형 NX500(50마력), NX550(55마력), NX600(58마력), ROPSNX550SL(55마력), NX600SL(58마력)으로 구성돼 있으며 새로운 편의 기능을 다수 채택했다.

특히 안전 운전을 위한 후진 시 경보음, 겨울철 시동성을 높이는 연료 히터, 보관 시 배터리 방전을 방지하는 배터리 차단 스위치, 작업기 탈부착이 쉬운 실린더형 체크링크를 추가해 사용 편의성을 더욱 높였다.

모델별로 NX 캐빈형은 다양한 작업 편의 기능을 채택한 것도 특징이다. 블루투스 스테레오를 채택해 스마트폰과 연동한 핸즈프리 기능으로 작업 중에도 쉽게 통화뿐 아니라 음악 청취도 할 수 있다. 긴급 상황 시 쉽게 조작해 사고를 예방할 수 있게 핸들 중앙형 경적을 채택했다. 야간에 시인성을 높이는 LED 등을 채택해 야간작업이 수월하다.

NX ROPS형에는 하우스 작업에 맞게 컴팩트한 사이즈에 다방향 분사형 배기구를 채택해 고온가스로 인한 하우스 비닐 손상을 방지했다. 조작 스위치 및 레버를 우측에 인체공학적으로 배치하고 56리터의 연료 탱크로 잦은 주유의 번거로움을 줄여 작업의 집중도를 높였다.

두 제품 모두 작업 상황에 맞춰 최적의 엔진 운전을 구현하는 전자제어 방식의 대동 커먼레일 Tier-4 엔진을 탑재하고 대동공업이 국내 농기계 업계 최초로 트랙터에 채택한 연비 모니터링 기능 모니터5’ 로 연비 효율성도 극대화했다.

여기에 두 모델 다 작업 편의를 높이는 자동화 기능 테이크(TAKE)5’를 탑재한 것도 장점이다.

김창우 대동공업 마케팅팀장은 “NX시리즈는 복합농사용 트랙터를 표방하기에 수도작, 밭작물, 하우스 등 어떤 농작업도 가능할 수 있게끔 다양한 강점과 기능을 보유한 제품이라고 설명했다.

이은용 기자 ley@newsfarm.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