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4.09 (일)

  • -동두천 18.1℃
  • -강릉 13.1℃
  • 흐림서울 18.2℃
  • 구름조금대전 15.4℃
  • 흐림대구 14.0℃
  • 맑음울산 13.6℃
  • 연무광주 20.5℃
  • 맑음부산 14.9℃
  • -고창 16.3℃
  • 흐림제주 15.7℃
  • -강화 18.9℃
  • -보은 13.2℃
  • -금산 13.3℃
  • -강진군 16.3℃
  • -경주시 13.5℃
  • -거제 15.3℃

쌀전업농하동군연합회 정식 출범

강선중 회장 “우리쌀 보호·권리 신장 노력할 것”
임원 선출…400여명 12개 지회 구성

(한국농업신문=이도현 기자)하동지역 쌀생산자들이 쌀산업 발전과 식량주권확보를 위해 하나로 뭉쳤다.


()한국쌀전업농하동군연합회(회장 강선중)는 지난 6일 하동읍 광평리 한국농어촌공사 서부지사 3층 회의실에서 창립총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쌀전업농연합회는 쌀 생산기술의 과학화와 고품질화, 경영의 합리화, 유통의 선진화 등을 통해 쌀 전업농을 육성·발전시킴으로써 우리 쌀 농업을 보호하고 국가의 식량주권을 확보하고자 설립된 쌀 전업농가의 자주적 협동체다.



이날 창립총회에는 최홍규 ()한국쌀전업농경남연합회장, 강동화 한국농어촌공사 서부지사장, 유관기관 관계자를 비롯해 하동군쌀전업농회원 등 5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창립총회에서는 강선중(하동읍) 회장을 비롯해 정갑채(고전면류선식(진교면) 부회장, 문효권(금남면) 총무 등 초대 임원진이 선출됐다.


이어 회원들의 단합과 조직 활성화를 다짐하는 발대식을 갖고 공식 출범을 공표했다.


하동군연합회는 군내 400여명을 회원으로 12개 읍·면에 지회를 두고 쌀 농업 보호와 전업농 육성 등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한다.


먼저 고품질 쌀 생산을 위한 회원 간의 정보 교류와 친목 도모, 쌀 산업 유지·보호 및 보전, 농업인의 여론조사 및 건전한 정책건의 등의 사업을 추진하게 된다.


또한 쌀전업농에 대한 각종 교육 및 연구 활동, 농산물 유통 선진화, 농업경영의 합리화, 향토문화 계승발전 등의 사업도 펼친다는 계획이다.


강선중 회장은 그동안 쌀 전업농가의 정보교류 등 소극적인 활동을 해왔으나 이날 창립총회를 갖고 공식 출범함으로써 농산물 수입 개방에 대응한 우리 쌀 보호와 전업농가 육성 및 권리신장 등을 위한 역할을 충실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자정보

이도현 기자

안녕하세요

프로필 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