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6.12 (월)

  • -동두천 28.6℃
  • -강릉 19.3℃
  • 구름많음서울 27.8℃
  • 흐림대전 26.4℃
  • 구름많음대구 22.8℃
  • 구름많음울산 18.7℃
  • 구름조금광주 26.4℃
  • 흐림부산 20.1℃
  • -고창 25.7℃
  • 흐림제주 20.2℃
  • -강화 24.0℃
  • -보은 24.4℃
  • -금산 25.4℃
  • -강진군 22.2℃
  • -경주시 21.8℃
  • -거제 19.9℃

농약

식물계 저승사자 ‘가시박’ 방제 비상

씨앗 하나 25미터까지 넝쿨 뻗어 나가
식물 전체 뒤덮어 광합성 저해 말라죽여
경농, 빠른 효과 ‘하늘아래’ 사용 추천

(한국농업신문=이도현 기자)최근 강 주변, 논둑, 밭고랑 등 가릴 것 없이 식물 가시박이 전국적으로 대 발생됨에 따라 전국 지자체에서 가시박 방제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환경부지정 생태계 교란식물 14종 중 하나인 가시박은 북미 원산지의 귀화식물로 강유역에서 흔히 자라는 박과의 한해살이풀이다. 길이 4~8m, 잎은 지름 10cm정도의 오각형으로 연한 털이 밀생한다.


가시박은 국내 박과작물에 비해 왕성한 생명력과 국내 병해충에 저항성이 우수해 수박이나 오이 같은 박과 작물과 교배 시키기 위해 들여온 품종이다. 하지만 이제는 모든 작물에 피해를 줄 정도로 번식이 강력해 시박잡초방제에 비상이 걸렸다.


가시박은 다른식물이 숨 쉴 틈새를 주지 않고 제 아무리 키가 큰 나무라도 타고 올라가 고사시킨다. 이에 식물계의 저승사자로 불린다.


씨앗 하나가 25m까지 덩굴을 뻗으며 수만개의 씨앗을 만들고 그 씨앗들은 땅속에서 약 7년가까이 생존해 번식력이 대단한 잡초다.


가시박은 최근 비농경지 뿐만 아니라 논둑이나 밭 농경지까지 영역을 확장하고 있어 작물에 큰 피해가 예상되고 있다.


가시박은 덩굴성이라 손이나 기계로 하는 예초작업이 매우 어려울 뿐만 아니라 잘린부분에서 다시 또 자라나 방제하기가 어려운 잡초다. 이에 잡초 발생초에 전문 방제약제로 방제하는 것을 전문가들은 권장한다.


이에 경농(대표이사 이병만)은 잡관목, 난방제 광엽잡초에 방제효과가 우수한 약제로 하늘아래를 추천했다.


하늘아래은 성분이 잡초의 경엽을 통해 흡수된 후 생장점으로 이행돼 식물의 생장호르몬을 저해·방제하는 작용기작을 가지고 있다.


일년생잡초 뿐만 아니라 쇠뜨기, 토끼풀, 가시상치, 민들레, 제비꽃 등 다년생 잡초에도 우수한 방제효과를 나타낸다.


또한 도깨비가지, 애기수영, 돌소리쟁이, 세열유럽쥐손이풀과 같은 난방제 외래잡초에도 강력한 방제효과를 나타낸다.


특히 방제효과가 빨라 농가에 만족도가 높은 제품이며 광엽잡초의 경우 비선택성제초제 보다 더 높은 방제효과를 발휘한다.

기자정보

이도현 기자

안녕하세요

프로필 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