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6.13 (화)

  • -동두천 17.9℃
  • -강릉 18.5℃
  • 구름조금서울 19.7℃
  • 구름조금대전 19.7℃
  • 흐림대구 17.6℃
  • 흐림울산 15.9℃
  • 구름많음광주 20.3℃
  • 흐림부산 17.9℃
  • -고창 18.1℃
  • 구름조금제주 18.2℃
  • -강화 16.5℃
  • -보은 17.4℃
  • -금산 18.2℃
  • -강진군 18.5℃
  • -경주시 16.4℃
  • -거제 18.5℃

농식품부, ‘축산물이력제’ 일제점검·단속 실시

소 사육농가 대상…송아지 출생신고 등 점검
위반 농가 법률에 따라 엄정한 처분 계획

(한국농업신문=이은용 기자)

정부가 소 사육농가를 대상으로 축산물이력제 일제점검과 단속을 실시할 방침이다.

농림축산식품부 14일부터 28일까지 2주간 각 지자체를 통해 소 사육농가를 대상으로 송아지 출생신고, 귀표 부착 등 축산물이력제 준수 여부에 대한 일제점검 및 단속을 실시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농식품부는 그간 도축·포장처리업체 및 식육판매업소 등 유통단계 위주로 실시해온 축산물이력제 점검·단속을 소 사육농가 등 사육단계로 확대하고, 위반농가에 대해서는 ‘가축 및 축산물 이력관리에 관한 법률’에 따라 엄정한 처분을 할 계획이다.

또 일부 농가에서 송아지 출생신고 고의 지연으로 월령(月齡)을 속여 가축시장에 거래하는 등 사육단계 이력관리에 미흡한 점이 일부 지적됨에 따라 최근 1개월간(지난 4월) 송아지 출생신고를 한 농가 중 신고 내용의 정확성이 의심되거나 신고기한을 넘겨 신고를 한 농가 등 2549호(전체 2.5%)를 이력관리시스템에서 추출해 집중 단속, 단속의 실효성을 확보할 방침이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향후에도 분기별 1회(년 4회) 위반 의심 농가를 대상으로 이력관리시스템에 등록된 소 사육두수 일치 및 귀표 부착여부 등을 현장점검 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은용 기자 ley@newsfarm.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