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7.07 (금)

  • -동두천 24.5℃
  • -강릉 22.9℃
  • 박무서울 25.1℃
  • 박무대전 23.5℃
  • 흐림대구 25.4℃
  • 구름많음울산 23.5℃
  • 흐림광주 25.3℃
  • 흐림부산 22.9℃
  • -고창 24.9℃
  • 구름많음제주 26.0℃
  • -강화 24.0℃
  • -보은 23.1℃
  • -금산 22.4℃
  • -강진군 23.0℃
  • -경주시 24.8℃
  • -거제 22.8℃

정책

태국 대학생들 한국 농장서 '성추행 피해' 호소

"한국식 호감 표현이라며 볼에 키스.허벅지 만져"

(한국농업신문=유은영 기자)선진농업기술을 배우러 한국에 왔던 태국 대학생들이 한국 남성들로부터 성추행을 당했다고 주장해 논란이 예상된다.


현지 언론 더 네이션은 한국의 농장에서 인턴으로 일했던 태국 북부 치앙라이 농업기술대학 학생들이 지난 14일 주한 태국 대사관에 성추행 및 부당대우에 관한 민원을 제기했다고 16일 보도했다.  


이 대학 남학생 5명과 여학생 3명은 몇 달 전 한국에 있는 농장에서 인턴으로 일해오다 이번 주 초 귀국했다.


농업인턴으로 참가했던 여학생은 "농장 내  한국인 남성들이 우리를 껴안고 볼에 키스하고 허벅지를 만졌다"며 "처음엔 이런 행위가 한국적인 호감 표현이라는 그들의 말을 믿었지만 한국 여성들에게는 그렇게 하지 않는다는 걸 알게 됐다"고 주장했다.


남학생들은 해당 농장 측이 제대로 된 농업기술을 전수하지 않고 목재나 철근을 나르게 하는 등 힘든 일만 시켰다며 불만을 제기했다.  


이에 따라 대학 측과 태국 북부 농업직업교육 당국은 각각 별도의 조사위원회를 구성해 진상조사에 착수했다.


인턴십은 한국의 농업법인과 주 농업협동조합간 협약에 따라 진행됐으며 1차, 2차 인턴십에는 여학생이 포함되지 않았던 것으로 알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