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6.19 (월)

  • -동두천 20.9℃
  • -강릉 23.1℃
  • 박무서울 21.7℃
  • 맑음대전 21.9℃
  • 맑음대구 24.8℃
  • 박무울산 23.4℃
  • 구름조금광주 22.3℃
  • 맑음부산 22.9℃
  • -고창 21.1℃
  • 구름조금제주 24.0℃
  • -강화 19.9℃
  • -보은 20.7℃
  • -금산 20.2℃
  • -강진군 19.6℃
  • -경주시 23.5℃
  • -거제 24.2℃

기관

농협, 닭고기 상생마케팅 실시

19일부터 하나로마트서 행사품목 2천원 할인

(한국농업신문=유은영 기자) 농협(회장 김병원)은 조류인플루엔자(AI)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양계 농가를 돕기 위해 범 농협 차원의 대책방안을 마련하고, 국산 닭고기 소비촉진에 적극 나섰다.


특히, 범 농협 계열사의 후원으로 닭고기 상생마케팅을 실시해 정부의 소비자 생활물가 안정에 적극 동참한다.


농협은 19일부터 7월 5일까지(물량 총 5만팩, 소진 시 조기종료) NH농협생명, 농협사료, 농협목우촌의 공동 후원으로 농협하나로유통 직영점, 계열사, 수도권 농·축협 판매장(목우촌공급매장) 등 120개 매장에서 목우촌 닭 절단육(1kg), 목우촌 삼계탕(490g) 상품을 1팩당 2000원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한다. (행사 문의 : 농협하나로유통 02-2022-0992)


이번 상생마케팅은 지자체 및 기업의 후원을 통해 생산자는 제 값을 받고 소비자는 후원 농산물을 싼 값에 구입하는 상생 협력 마케팅으로 이날 범 농협 계열사의 후원금 전달과 함께 치킨 시식 등 닭고기 소비 촉진을 위한 행사도 진행되었다.


농협은 지난 2일 AI 확진판정 이후 피해지원을 위해 150억원의 자금을 AI 발생 및 살처분을 실시한 농가를 관할하는 9개 축협에 지원하고, 전국 구서의 날 및 일제 소독의 날을 실시하는 등 방역활동을 지속하고 있다.


또한 범 농협 방역 전문 인력풀 1000명, 비상 지원인력 5250명 구축·운용, 농협 방제 차량 604대를 통한 소독활동 강화, 방역 전산시스템 구축을 통한 연중 상시 선제적 방역활동 전개, 농가 책임역량 강화를 위한 교육강화 등 다양한 대책을 실시하고 있다.


6월 16일 현재 농협은 5만5698회 소독을 실시하고, 6009명의 인력을 지원했으며 방역이 상대적으로 취약한 소규모 농가의 가금류 약 24만수를 수매 및 도태했다.


한편, 김병원 농협중앙회장은 AI가 발생한 제주도와 전북 익산 등을 방문해 방역 현장을 점검했고 계열사 경영진들은 전북 익산, 경남 고성, 경기 파주·남양주 등 AI 발생되었거나 발생 우려지역을 찾아 꼼꼼히 현장상황을 살피는 등 방역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농협사료 이용 농가에 대해서는 외상공급기간을 연장하고 1만수 기준 3000만원의 무이자자금을 지원해 농가의 시름을 덜 수 있도록 했으며, 농가에 SMS로 방역 관련 주요 사항을 전파하고 축사관리 및 방역수칙을 지도함으로써 AI 종식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김병원 회장은 “농협은 AI 확산 방지와 가금류 소비 확대를 위하여 전 임직원이 총력을 다하고 있으며, 범 농협 후원의 상생마케팅을 통해 국민여러분의 장바구니 물가 안정에도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