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7.25 (화)

  • -동두천 23.5℃
  • -강릉 24.5℃
  • 박무서울 25.9℃
  • 흐림대전 27.6℃
  • 흐림대구 26.4℃
  • 박무울산 25.7℃
  • 박무광주 28.6℃
  • 박무부산 26.6℃
  • -고창 27.9℃
  • 구름많음제주 30.7℃
  • -강화 22.9℃
  • -보은 24.8℃
  • -금산 26.0℃
  • -강진군 ℃
  • -경주시 25.7℃
  • -거제 28.0℃

비료/종자

친환경 미생물 활용 선충 방제 비료 나와

KG케미칼, 스테비아골드·라이브충다이
충남농업기술원 공인시험 효과 인증



(한국농업신문=이도현 기자)KG케미칼(사장 신영기)은 국내 최초로 친환경 미생물을 활용해 선충을 방제하는 제품을 개발했다고 최근 밝혔다.


이번에 개발한 제품은 스테비아골드(선충퇴비), 라이브충다이(선충유기질) 2종이다.


KG케미칼은 충남농업기술원 공인시험 결과, 기존 농가에서 사용하는 농약(선충탄)보다 친환경 미생물을 활용한 유기질 비료가 우수한 방제효과를 나타냈다고 전했다.


이를 통해 친환경 퇴비와 유기질 제품으로 선충을 근본적으로 줄일 수 있다고 공식적으로 입증 받게 됐다.


토양에 기생하는 벌레는 근본 방제가 불가능 할 뿐 아니라, 농약 사용 증가, 수확량 감소, 토양 오염 등의 문제가 발생한다.


또한 선충으로 인한 피해 금액은 전 세계적으로 12000억원 가까지 추정되고 있고 국내에서는 참외, 수박, 토마토 등 40여 작물에 심각한 피해를 주고 있다.


KG케미칼은 국내 최대 퇴비 제조업체인 만큼, 이러한 심각성에 착안해 수년 간 선충 방제 미생물을 연구해 친환경 미생물을 활용한 제품을 개발하게 됐다.


신영기 사장은 이번 제품 개발은 기존 퇴비를 한 단계 진화시킨 성과로 이를 통해 농가는 노동력과 비용을 대폭 절감하는 것은 물론 수확량 증가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끊임없는 연구개발을 통해 농가들의 소득증대는 물론 국가적으로 토양오염의 피해를 줄일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설명했다.

기자정보

이도현 기자

안녕하세요

프로필 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