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8.08 (화)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검역본부, 국내산 포도 호주 수출 가능해져

수출검역요건 개정…검역요건 완화

(한국농업신문=이은용 기자)

농림축산검역본부는 호주와 검역요건 협상을 통해 국내 특정지역에서 생산된 포도만 수출 가능하던 현행 요건을 한국의 모든 포도 생산지역에서 수출 가능하도록 수출검역요건 개정했다.

검역본부는 호주와 국제협상을 통해 국산 포도(캠벨 얼리 품종)의 검역 요건을 완화했으며, 이로 인해 국내에서 생산된 모든 포도가 호주로 수출 가능하게 됐다.

종전 수출 검역 요건에는 호주로 수출 가능한 포도 생산지역이 9개 시군으로 한정돼 있었다. 최근 개정된 한국산 포도 생과실의 호주 수출검역요령에 따르면 한국의 모든 상업적 포도 생산지역이 호주 수출 가능지역으로 확대됐다.

검역본부는 지난해 가평군이 가평군산 포도의 호주 수출 희망 의사를 표명한 후 호주 검역당국과 즉시 협상을 시작해 올해부터 수출 검역 요건 완화를 이뤄내는 성과를 거뒀다.

국산 포도는 2014년 처음 호주로 수출된 이후 수출 물량이 201551톤을 정점으로 지난해 24톤으로 다소 주춤했으나, 이번 검역요건 완화를 계기로 수출 가능지역이 확대됨에 따라 수출도 증가할 것으로 기대된다.

민주석 검역본부 수출지원과장은 신선 농산물 수출 확대 전략에 따라 국내 농산물이 전 세계 시장으로 진출할 수 있도록 무역 상대국과 지속적인 검역협상을 추진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