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12 (화)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용인시, 제주서 ‘백옥쌀 거래장터’ 운영

5년째…판매수익금 소외이웃 기부

(한국농업신문=박희연 기자)경기 용인시 기흥구 상갈동 주민자치위원회가 오는 12일 제주시 구좌읍사무소에 ‘백옥쌀 직거래장터’를 운영, 제주시민들에게 판매한다.


이번 직거래장터는 상갈동 주민자치위원회가 지난 2013년 구좌읍 주민자치위원회와 자매결연을 맺고 매년 추진하는 협력사업 중 하나다.


두 주민자치위원회는 지역 특산물 홍보와 농가소득 창출을 위해 매년 구좌읍과 상갈동에 직거래장터를 운영해 특산물을 판매한 뒤 수익금은 소외된 계층에 기부해 왔다.


이에 상갈동 주민자치위원회는 관내 농가서 생산된 백옥쌀 10㎏짜리 530가마니와 20kg짜리 370가마니를 용인시농협쌀조합 공동사업법인을 통해 구좌읍 주민들에게 판매하고 수익금은 양 지역의 소외이웃을 위해 기부할 예정이다.


지난 5월에는 상갈동 주민자치센터에서 구좌읍에서 생산된 구좌향 당근 600상자를 판매하고 수익금을 소외계층에 전한 바 있다.


임만직 상갈동 주민자치위원장은 “매년 두 지역 농가의 소득창출에 도움을 주고 이웃사랑도 실천할 수 있는 장터를 꾸준히 추진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