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12 (화)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양구 조기햅쌀 이달 말까지 판매

4㎏ 1포 1만2천원, 10㎏ 1포 2만5천원

(한국농업신문=박희연 기자)

강원도 양구군 산(産) 조기햅쌀이 추석연휴가 시작되기 전인 이달 말까지 양구명품관에서 판매된다.


판매가격은 4㎏ 1포에 1만2000원, 10㎏ 1포에 2만5000원이며, 택배로 주문할 경우에는 3000원의 배송비가 추가된다.


조기 햅쌀은 농협과 사전 계약한 56농가가 54㏊의 논에서 400톤을 수확해 3~4일간의 건조과정을 거친 후 판매된다.


농협과의 사전 계약에 의해 조기 햅쌀을 생산하는 농가는 양구군과 농협으로부터 장려금을 지원받아 일반농가보다 더 많은 소득을 올린다.


한편 올해 양구지역에서는 1603㏊(오대 1440, 운광 78, 기타 85)의 논에서 8656톤의 쌀이 생산돼 138억4000여만원의 소득을 올릴 것으로 예상된다.


이는 1㏊당 5.4톤을 수확하는 셈이며, 1㏊당 863만여 원의 소득을 올릴 것으로 예상해 산출된 수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