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19 (화)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겨울채소 재배 과잉 우려…재배면적 조절해야”

겨울배추·월동무·조생양파 의향면적 증가 조사
농경연 “파종·정식면적 조절할 필요 있어”

(한국농업신문=이은용 기자)

겨울배추와 월동무, 조생양파 등 겨울채소 재배 과잉이 우려돼 이에 따른 재배면적 조절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농촌경제연구원이 지난 18일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2017년산 겨울배추 재배(의향)면적은 작년보다 9%, 평년보다는 3% 증가할 것으로 조사됐다.

이는 올해 초 출하기와 최근 정식기의 가격 상승에 따른 기대심리가 반영된 것으로 이렇게 추정한 재배(의향)면적에 평년 단수(단위면적당 수확량)를 적용하면 2017년산 겨울배추 생산량은 전년보다 23% 내외 증가할 것으로 내다봤다.

2017년산 월동무 재배(의향)면적도 작년보다 7~10%, 평년보다 1~3% 증가할 것으로 조사됐고, 2017년산 월동무 생산량은 전년보다 30% 내외 증가할 전망이다.

농경연 관계자는 겨울배추와 월동무 생산량의 과잉이 우려돼 주산지(해남, 제주 등)에서 파종 및 정식면적을 조절할 필요가 있다고 설명했다.

이와 함께 2018년산 양파의 경우 재배(의향)면적도 전년보다 36%, 평년보다 26% 증가할 것으로 전망됐다. 조생종 양파 재배면적은 전년보다 3%, 평년보다 26% 증가할 것으로 조사됐으며, 생산량은 올해와 평년보다 크게 증가할 것으로 내다봤다.

이에 농경연 관계자는 “2017년산 저장양파 출고가 지연되고 있어 2018년산 조생종 양파 출하기 가격은 낮아질 우려가 있다“2017년산 저장양파의 합리적인 출하의사 결정과 2018년산 조생종 양파의 정식면적 조절이 필요하다고 제언했다.

이은용 기자 ley@newsfarm.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