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0.08 (일)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기관

농어촌公, 외국에 수자원관리 노하우 전수

태평양 7개국...지하수 개발, 수자원 예측·분석 기술 소개

(한국농업신문=유은영 기자) 한국농어촌공사(사장 정승)가 한국국제협력단(KOICA)과 손잡고 태평양 국가에 수자원관리 노하우를 전수했다.


공사는 지난달 7일부터 27일까지 진행된 연수를 통해 태평양 7개국(피지, 키리바시, 나우루, 사모아, 솔로몬, 통가, 투발루)의 수자원 관련 공무원들(13명)에게 기후변화에 대응한 수자원 관리 강의와 전국 수자원 관리 현장 견학기회를 제공했다.


이들 국가는 수자원의 안정적인 확보가 힘들뿐 아니라 해수면 상승으로 국토가 사라지고 있어 기후변화에 대응한 수자원 관리가 절실하다.


공사는 수자원 전략 및 사례를 소개하고 해수담수화와 지하수 개발.빗물 활용 등 수자원 개발 및 확보 기술, 기후변화 예측 및 수자원 예측·분석 등 노하우를 전수했다.


공사는 2016년까지 총 100여 개국 3000여명의 농업농촌분야 공무원들에게 역량강화 연수를 실시해 왔다.


올해부터는 아시아를 넘어 남미(엘살바도르), 아프리카(르완다), 태평양 섬 국가 등으로 연수 대상국가의 폭을 넓혀가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