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07 (화)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기술

“감귤 먹으면 똑똑해진다”

기억력·사물·공간인지 능력 향상
원예원, 식의약 소재 개발 계획


(한국농업신문=이도현 기자)감귤 추출물이 두뇌 향상에 도움이 된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농촌진흥청(청장 라승용)은 제주대학교와 공동연구로 감귤 추출물이 새로운 사물 인지 능력과 공간 인지 능력, 기억력 향상에 효과가 있음을 동물실험을 통해 밝혀냈다.


실험결과 새로운 사물 인지 능력은 감귤 추출물 투여군이 뇌 기능 억제군보다 약 50% 정도 향상됐다.





또한 공간 인지능력 검사 결과 감귤추출물 투여군이 뇌 기능 억제군보다 변경 행동력이 약 28% 정도 유의하게 증가해 학습과 기억력 개선에 효과적임을 확인했다.


한편 변경 행동력이란 A, B, C 세 개의 공간에 실험용 쥐가 차례로 들어가는 것을 의미한다


또한 감귤 추출물 투여군에서는 신경영양인자 단백질(BNDF)의 발현이 증가돼 기억력 장애 현상이 개선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동물실험 결과는 감귤이 인지능력을 개선시키는데 효과적이고 기능성 식·의약 소재로서의 활용 가능성을 확인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농진청은 앞으로 인체적용시험을 비롯한 추가 시험을 거쳐 산업화로도 연계시킬 계획이다.


최영훈 원예원 감귤연구소장은 감귤은 생과로 먹어도 맛있지만 기능성분의 효용면에서도 가치가 높은 과실이라며 앞으로 고품질 감귤의 재배기술을 개발하고 기능성분의 활용 연구를 꾸준히 추진해 맛도 좋고 건강 유지에도 도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기자정보

이도현 기자

안녕하세요

프로필 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