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28 (목)

  • -동두천 -10.2℃
  • -강릉 -2.2℃
  • 맑음서울 -6.6℃
  • 맑음대전 -6.7℃
  • 맑음대구 -3.3℃
  • 맑음울산 -1.5℃
  • 맑음광주 -3.8℃
  • 맑음부산 -1.5℃
  • -고창 -4.9℃
  • 구름조금제주 2.7℃
  • -강화 -6.3℃
  • -보은 -9.7℃
  • -금산 -9.2℃
  • -강진군 -4.9℃
  • -경주시 -2.3℃
  • -거제 -2.4℃
기상청 제공

농기계

20년전 가격으로 돌아간 트랙터

국제농기계, 반값 농기계 출시



(한국농업신문=이도현 기자)어려운 농가 사정을 반영한 반값 농기계가 출시돼 화제다.


국제종합기계(대표 진영균)는 영세 농민의 주머니 사정을 고려해 타사 모델 대비 절반 가격에 트랙터를 출시했다고 최근 밝혔다.


내년 50주년을 맞이하는 국제종합기계는 소규모 농업인과 귀농인을 위한 48마력 트랙터 ‘A4800’을 올 11월 출시했다. ‘A4800’48마력의 고출력 4기통 엔진을 탑재했으며 작업기에 전달하는 마력()41마력으로 동종사 농기계보다 매우 높아서 작업능률이 좋다.


진영균 대표는 “50년간 쌓아온 기술력을 바탕으로 저렴한 농기계를 개발하기 위해 노력했다저렴하지만 성능에서도 타사 제품에 뒤지지 않는다고 자신한다고 단언했다.


경쟁 제품은 3000만원에 달해 소규모 영농인이 쉽게 구매하기 어렵지만 우리 제품은 1800만원에 출시했다저렴하게 생산하면서도 꼭 필요한 기능은 빼놓지 않고 담았다고 설명했다.


또 콤펙트한 사이즈와 좁은 공간에서도 쉽게 회전할 수 있는 회전반경으로 초보 농민도 쉽게 조작할 수 있다. 비닐하우스 작업은 물론이고 물이 잠겨있는 논의 수도작업과 로더 작업, 과수원작업, 쟁기 작업까지 다양한 작업능력도 갖추고 있다


더불어 42마력과 30마력 트랙터도 각각 1490만원, 1190만원에 판매된다.


국제종합기계는 지난 11월부터 무상 품질보증 기간도 기존 2년에서 4년으로 연장했다


진영균 대표는 저렴한 가격과 뛰어난 품질을 동시에 보장할 수 있음을 보여주기 위해 신제품 출시와 보증기간 연장을 동시에 시작했다내년에도 뛰어난 품질과 가성비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을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국제종합기계 관계자는 세계적인 엔진 1위메이커 미국커민스의 기술력의 제휴를 통해 기계식 엔진의 기술력을 쌓아왔다최근 오염물질 배출량을 미국을 넘어 유럽 수준으로 맞춘 엔진도 개발해 전세계에 공급 중이라고 밝혔다


기계식 엔진의 장점은 다른 커먼레일 농기계 엔진과 비교해 비용이 매우 저렴하고 정비성과 내구성이 뛰어나다고 덧붙였다.


국제종합기계는 내년 아시아, 미국, 유럽에도 농기계 시장개척을 확대해 1억불 달성을 눈앞에 두고 있으며, 최근 11월에는 독일 하노버의 세계 1위 농기계 박람회장에서 유럽 지역을 대상으로 약 700만불 이상의 농기계 수출계약을 성사시킨바 있다.


진영균 대표는 품질경영을 통해 가성비를 갖춘 농기계 개발을 확대해나갈 계획이라며 엔진의 경쟁력으로 농민들이 누구나 만족하고 구입할 수 있는 농기계 기업으로 도약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기자정보

이도현 기자

안녕하세요

프로필 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