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28 (목)

  • -동두천 0.1℃
  • -강릉 5.2℃
  • 흐림서울 0.3℃
  • 구름조금대전 2.0℃
  • 구름많음대구 4.2℃
  • 구름많음울산 3.8℃
  • 연무광주 5.3℃
  • 흐림부산 4.7℃
  • -고창 2.5℃
  • 연무제주 7.0℃
  • -강화 -0.3℃
  • -보은 2.3℃
  • -금산 1.5℃
  • -강진군 5.1℃
  • -경주시 4.0℃
  • -거제 4.9℃
기상청 제공

산림/관광

산림청, 평창 동계올림픽 대비한 산림경관 조성 완료

올림픽 경기장·고속도로 주변 산림경관 511㏊ 정비


(한국농업신문=최정민 기자)산림청(청장 김재현)은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의 열기를 더하고 관광객들에게 아름다운 산림경관을 제공하기 위해 올해 실시한 산림경관 조성사업을 완료했다고 28일 밝혔다.


산림경관 조성사업은 2011년 7월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총회에서 평창이 2018년 동계올림픽 개최지로 확정된 이후 산림청이 지자체, 한국도로공사 등과 협력하여 추진한 사업이다.

이번 사업에서 산림청은 평창 동계올림픽 개최지로 통하는 고속도로 4개 노선 123.7㎞ 가시권 구간에 141.2㏊의 덩굴류를 제거하고, 강릉시 성산면 어흘리 일대 경관 숲 120㏊, 숲길 5.6㎞를 조성·정비했다.

평창·정선군 일원 소나무림 경관을 보전하기 위해 솔잎혹파리 사전방제도 250㏊ 추진했다.

한편 산림청은 평창 동계올림픽 성공개최를 기원하기 위해 지난 4월 고성군 통일전망대 무궁화동산에서 지역민과 함께하는 ‘숲가꾸기 1일 체험행사’를 가졌으며, 11월에는 올림픽 주경기장 주변 도시숲에서 ‘산불재난 대응 안전한국 훈련’을 실시했다.

아울러 동계스포츠 유망주를 응원하기 위해 평창군 대관령면 선자령 숲길에 주목나무 500그루를 심고 ‘영웅의 숲’을 조성했다.

이준산 대변인은 “평창 동계올림픽에 참가하는 모든 내·외국인들에게 아름다운 산림경관을 제공하고 산림재난 대응 역량을 강화하는 등 성공적인 올림픽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정보

최정민 기자

U

프로필 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