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11 (목)

  • -동두천 -7.9℃
  • -강릉 -4.2℃
  • 맑음서울 -8.3℃
  • 대전 -6.1℃
  • 구름조금대구 -3.7℃
  • 맑음울산 -2.7℃
  • 흐림광주 -2.6℃
  • 맑음부산 -0.2℃
  • -고창 -4.9℃
  • 제주 -0.2℃
  • -강화 -9.6℃
  • -보은 -7.0℃
  • -금산 -7.1℃
  • -강진군 -3.5℃
  • -경주시 -3.0℃
  • -거제 -0.4℃
기상청 제공

경기도, “농업인안전재해보험 지원 확대”

예산 80억원 확보…농가 부담률 22.5%↓


(한국농업신문=황보준엽 기자)경기도가 농업인안전재해보험금 지원을 대폭 늘려 농가 부담이 줄어들 전망이다.


도는 올해 농업인안전재해보험 예산을 전년 32억원 대비 2.5배 증가한 80억원을 확보해 지원을 확대한다.

이에 따라 농가 부담률이 기존 25%에서 12.5%로 크게 감소해 농업인들이 총 보험료의 87.5%를 지원받을 수 있게 됐다.

가입을 원하는 농업인은 농업경영체 증명서, 주소지확인서 등 관련 서류를 지역농협에 제출하면 된다. 농업경영체 증명서는 인터넷 민원24 또는 농산물품질관리원에서, 주소지확인서는 읍면동 주민센터에서 각각 발급받을 수 있다.

도는 2015년부터 농기계종합보험에 자체 예산을 투입해 도내 농업인들의 안전망 확보를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지난해부터는 농업인안전보험까지 지원 대상을 확대했다.

도 관계자는 “농가부담을 최소화 한 이번 조치로 더 많은 농업인이 안전재해보험에 가입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농업인들의 안전한 농작업 환경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