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06 (화)

  • -동두천 -12.7℃
  • -강릉 -9.1℃
  • 맑음서울 -10.9℃
  • 맑음대전 -9.9℃
  • 맑음대구 -8.1℃
  • 맑음울산 -7.6℃
  • 광주 -6.7℃
  • 맑음부산 -6.6℃
  • -고창 -6.4℃
  • 제주 -0.1℃
  • -강화 -10.4℃
  • -보은 -10.6℃
  • -금산 -10.4℃
  • -강진군 -5.4℃
  • -경주시 -8.6℃
  • -거제 -5.6℃
기상청 제공

농약

흰가루병 방제엔 ‘크린캡 유제’

경농, 발병 전 예방 살포 효과적
유익충에 안전·잿빛곰팡이까지



(한국농업신문=이도현 기자)겨울철 건조한 날이 계속되면서 시설원예작물의 흰가루병에 대한 대비책이 요구된다.


흰가루병은 작물의 잎과 열매에 하얀 밀가루를 뿌려 놓은 것처럼 보이는 것이 주된 병징이다. 특히 시설원예작물의 흰가루병은 초기 방제가 중요하다.


초기에 발병할 경우 작물에 큰 피해를 주는데 작물 생육을 저하 또는 고사 시킨다. 또 흰가루병은 내성 발현이 다른 병해보다 크다는 특징이 있다


살아있는 작물의 잎 뒷면 등에 부착해 기생하기 때문에 흰가루병균이 살아 있으면서 적용 약제에 대한 내성을 빠르게 가지게 된다. 따라서 3가지 성분 이상의 약제로 3회 이상 번갈아가며 살포하는 것이 좋다.


경농의 대표 흰가루병 전문약제로 크린캡 유제를 추천했다. ‘크린캡 유제는 펜티오피라드 성분으로 참외, 오이, 수박, 딸기 고추 등에 등록돼 있다. 디카복사마이드계 내성 흰가루병, 스트로빌루린계 흰가루병 등 기존 약제에 저항성이 있는 흰가루병에도 효과적이다.


경농 관계자는 발병 전부터 예방을 위해 살포할 경우 분생 포자의 발아를 막아준다. 그 때문에 2차 감염을 방지하거나 균사 신장을 저해해 치료 효과도 기대할 수 있다작물 및 유익충과 환경에 대한 안정성을 가지고 있고 흰가루병뿐만 아니라 잿빛곰팡이병도 방제하기 때문에 시설원예작물 재배를 위해 꼭 필요한 약제라고 설명했다.

 

기자정보

이도현 기자

안녕하세요

프로필 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