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14 (수)

  • -동두천 4.3℃
  • -강릉 9.6℃
  • 흐림서울 5.1℃
  • 연무대전 7.7℃
  • 구름많음대구 13.4℃
  • 구름많음울산 12.4℃
  • 흐림광주 9.4℃
  • 흐림부산 11.2℃
  • -고창 6.9℃
  • 구름많음제주 12.9℃
  • -강화 3.1℃
  • -보은 7.0℃
  • -금산 6.7℃
  • -강진군 9.8℃
  • -경주시 13.3℃
  • -거제 11.4℃
기상청 제공

산림/관광

산림청, 2018년 대체산림자원조성비 부과단가 고시

개별공시지가 1% 반영…올해 82억 증가 예상

(한국농업신문=최정민 기자)산지 전용 허가를 받을 때 부담하는 대체산림자원조성비 부담금에 산지가격이 반영된다.

산림청(청장 김재현)은 산지관리법 제19조에 따라 ‘2018년도 대체산림자원조성비 부과단가’를 최근 고시(산림청 고시 2018-14호)했다고 지난 13일 밝혔다.

대체산림자원조성비 단위면적당 부과단가는 ▲준보전산지 4480원/㎡, ▲보전산지 5820원/㎡, ▲산지전용제한지역 8960원/㎡의 금액에 개별공시지가의 1%를 합산한 금액이다. 개별공시지가의 반영 최고액은 4480원/㎡ 이내이다.

개정 부과기준에 따라 대체산림자원조성비 부담금은 지난해 1637억 원에서 올해 약 82억 원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최병암 산림복지국장은 “대체산림자원조성비는 공익적 기능이 강한 산림을 불가피하게 개발할 경우 이를 대체할 수 있는 산림을 조성하기 위해 필요한 비용을 원인자가 부담하는 것이며, 산지를 다른 용도로 개발하려는 사람은 반드시 납부의무를 지켜야한다”고 말했다.

한편 대체산림자원조성비 단위면적당 단가는 산림청 누리집(www.forest.go.kr)의 ‘정보공개→법령정보→훈령·예규·고시’나 ‘전자관보’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기자정보

최정민 기자

U

프로필 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