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3.25 (토)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식품/유통

전체기사 보기

'농산물 제값 받기'... 잘 부탁드립니다

원예원, 경매사 대상 신품종·신기술 교육

(한국농업신문=이도현 기자)농산물 신품종의 확산과 농가 소득 증대를 위해 신품종·신기술 교육이 경매사를 대상으로 진행됐다.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은 지난 16∼17일 농촌인적자원개발센터(전북혁신도시)에서 전국 도매시장과 공판장의 경매사를 대상으로 ‘국내개발 신품종․신기술의 이해’라는 주제로 교육을 실시했다고 최근 밝혔다. 현재 도매시장과 공판장은 국내에서 생산한 채소․과일의 약 60%가 유통되며 유통‧판매에 미치는 영향력이 매우 크다. 하지만 신품종 농산물이 시장에 잘 알려지지 않아 시장에 출하됐을 때 농가가 기대하는 수준 이하로 가격이 형성되는 경우가 많다. 이번 교육은 도매시장의 경매사들에게 국내에서 개발한 신품종․신기술 및 보급현황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고 판매 활성화를 위해 협력을 강화하려는 데 목적이 있다. 교육에선 국내에서 개발한 신기술․신품종 정보와 최근 소비경향 변화에 대응한 도매시장의 차별화 방안, 과일류 생산기술 및 수확 후 관리기술, 안전성 확보를 위한 GAP 관련 교육 등을 실시한다. 국산 신품종 정보에 관한 교육 1회(3월 16일∼17일)는 사과‧ 배‧포도‧참다래 작목으로 진행했고, 2회(4월 6일∼7일)는 딸기‧감귤‧ 플럼코트‧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