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3.30 (목)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기술

전체기사 보기

농진청 개발 농식품기술로 산업화 성공 예약

농과원, ‘농식품자원분야 기술이전 설명회’ 개최 쌀가공품‧발효식품‧기능성 소재 등 27기술 선보여

(한국농업신문=이도현 기자)농촌진흥청이 보유한 농식품자원 기술이 농업 부가가치를 높여 실용화 성과를 맺고 있다. 농진청 국립농업과학원은 28일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농업기술실용화재단(이사장 류갑희)과 함께 ‘농식품자원분야 기술이전 설명회’를 개최했다. 이번 기술 이전 설명회는 기술사업화 개념이 생소하고 기술도입 경험이 부족한 농업인·농업경영체, 농산업체 등 국내 농식품제조업체를 대상으로 국내 농산물의 부가가치를 높일 수 있는 맞춤형 기술을 제안해 경쟁력 있는 상품 생산에 도움을 주기 위해 마련했다. 농과원 농식품자원부는 이전 기술에 대한 설명과 전수를 담당하며 실용화재단은 기술이전 실무와 사후관리를 맡아 연구와 성과 확산을 협업으로 추진한다. 설명회에서는 ▲쌀을 이용한 부침가루와 프리믹스‧떡‧소스기술 등 ‘쌀가공품’ ▲누룩과 주류, 발효음료 등 ‘발효식품’ ▲기능성 유산균, 저온숙성마늘과 기능성 선식 소재 등 총 27가지의 다양한 식품 기술을 선보인다. 특히 기술설명회와 함께 발효식초, 삼채, 굳지않는 떡 등 업체 반응이 좋은 9기술에 대한 상품 전시의 자리도 마련했다. 천연발효식초의 경우, 원료인 쌀로 판매할 때 보다 가공해 판매할 경우 부가가치가 4.